진료과목
당일퇴원 수술 전문병원, 신세계외과

화상치료

HOME > 진료과목 > 화상치료


화상이란?


화상은 주로 열에 의해 피부와 피부 부속기에 생긴 손상을 의미합니다. 

발생하는 화상의 약 90% 정도가 뜨거운 액체나 물건, 화염, 일광 등에 의해 생깁니다. 전기화상이나 화학 물질에 의한 경우 심각한 후유증을 남길 수 있고, 특히 전기화상의 경우 눈에 띄는 화상병변이 적어도 내부조직이나 장기의 손상이나 심지어는 심장의 부정맥을 일으킬 수도 있으므로 반드시 진료와 치료가 필요로 합니다. 



1도 화상


1도 화상은 표피층만 손상된 상태로 화상을 입은 부위에 홍반이 생깁니다. 

1도 화상은 자연적으로 치유되는 것이 대부분이며, 반흔(Scar)를 남기지 않고 치유됩니다. 치유 시기는 통상적으로 3~6일 정도입니다.



2도 화상


 2도 화상의 대부분은 물집이 생기고, 피하조직의 부종을 동반합니다.  표재성 2도 화상의 경우 감염이 없을 때 10~14일 이내 치유가 됩니다. 심재성 2도 화상의 경우 통증을 느끼지 못하고, 압력만 느끼는 상태가 됩니다. 적절한 치료를 받으면 3~5주 이내로 치유되지만, 감염이 되면 3도 화상으로 이행하므로 주의를 요하며, 이 경우 심한 흉터가 남을 수 있습니다. 



3도 화상


3도 화상은 표피, 진피의 전층과 피하지방층까지 손상이 파급된 상태로서 창상부위의 조직괴사가 심해 부종이 심한 편이지만 오히려 통증은 별로 없습니다.  전층 화상은 가피를 제거하고 피부이식을 하지 않으면 완전히 치유되지 않습니다.



화상 치료


화상의 치료는 대개 급성기와 관찰기로 구분합니다. 초기에는 화상의 피해를 최소로 줄이는 것이 중요하며 상처 회복을 촉진시키고, 통증을 줄이며 감염을 예방하는데 주력합니다. 

반면에 후기에는 흉터, 기능장애, 구축 등의 후유증을 줄이는 데 중점을 두어야 합니다.



화상 예방


• 불을 사용할 때 조심하며, 아이들이 닿지 않는 높이에서 사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 주거지에 연기 감지기, 스프링 쿨러, 화재 경보 시스템을 마련합니다.

• 주거지의 벽지, 아이들 잠옷 등은 불에 타지 않는 것으로 합니다.

• 주거지에서 흡연을 삼갑니다.

• 화재에 안전한 난로나 연료를 사용합니다.